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육성재 추가열 학위 취소 안타까운 이유
    Commercial Media 2019.01.14 14:29

    전남 동신대학교가 하이라이트 멤버 이기광, 용준형, 윤두준과 전 비스트 멤버 장현승, 비투비 멤버 서은광, 육성재, 포크가수 추가열 등 연예인 학생 7명에게 학사 특혜를 줬다는 의혹이 사실로 확인되었습니다. 교육부는 14일 교육신뢰회복추진단 첫 회의를 열고 동신대의 부정, 비리 의혹에 대한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는데, 이에 따르면 동신대는 연예인 학생들이 수업에 참석하지 않았음에도 출석을 인정해 학점과 학위를 수여했다고 합니다.
            


    학교 측은 반발하면서 방송 활동을 출석으로 인정한다는 학과 내부 방침이 있다고 주장하였으나 실질적으로 그들의 재학 기간에는 명문화된 규정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다. 학교 측은 방송 활동을 출석으로 인정한다는 학과 내부방침에 따라 내린 결정이라고 주장했으나, 이들의 재학 기간에는 명문화된 규정이 없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사실 학교를 다니면서 방송 활동을 하는 것은 그렇게 특별한 일은 아닙니다. 그러나 적어도 한 가지 확실히 해야 하는 것은 학교의 다른 학생들과 형평성에 맞춰서 그들을 대해야만 했습니다. 그러나 적어도 동신대학교는 그러한 것들에 대해서 그렇게 무관심하였고 그로 인해서 이번 사태가 일어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분명히 이기광, 용준형, 윤두준, 그리고 서은광, 육성재, 장현승과 추가열까지 좋은 사람들이고 인기가 많은 사람들이기는 하지만 그것이 그들에게 학사 학위를 주는 것은 아닙니다. 그리고 그렇게 해서도 안 됩니다.
            

     


    지난 최순실의 딸 정유라 사건 때부터 적어도 지금의 우리나라는 학위에 대해서 장난 치는 것을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국민들은 없습니다. 오히려 그렇게 장난치는 학교들 그리고 그에 따라서 혜택을 받는 일부 유명인들에 대해서 더 엄혹히 처벌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더 많습니다. 정 방송 활동이나 아이돌 활동 때문에 학교를 다니기 힘들면 휴학을 하거나 자퇴를 하면 그만입니다.
        

      


    즉 이번 문제는 유명인들의 이름으로 홍보를 하려고 하는 학교와 손쉽게 학위를 따려고 하는 일부 유명인들의 합작으로 만들어진 것이기에 더 이상 같은 일이 일어나서는 안 될 것입니다. 같은 일이 또 일어나게 되면 결국 국민적인 공분이 일어날 것이고 그것은 그 학교나 그 유명인들에게 별로 좋은 소식이 되지 않을 듯 합니다. 하이라이트 멤버 이기광, 용준형, 윤두준과 전 비스트 멤버 장현승, 비투비 멤버 서은광, 육성재, 포크가수 추가열 등은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