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슈가맨2 유재석 유희열 선택한 이유
    Commercial Media 2017.09.28 10:11

    생각해보면 조금은 신기한 일이라 할 수 있습니다. 기억하실 지 모르겠지만 동상이몽 시즌1에서는 파일럿 체제라는 것이 존재하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시즌2는 명백히 파일럿 기간이 있었습니다. 만약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터지지 않았다면 시즌2의 성공도 이어지지 않았을 가능성이 높았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시즌1에는 없었던 파일럿 기간이 시즌2에는 있었을까요? 결국 유재석의 존재 때문이었다는 것이 그 대답이 될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시즌1에는 유재석이 메인MC가 되어서 방송이 시작된 것이고 시즌2에는 유재석이 빠졌기 때문입니다. 물론 슈가맨은 조금은 다릅니다. 슈가맨은 파일럿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파일럿 기간 때의 문제점을 수정하여 본 방송이 나오게 되었고 그렇게 해서 시즌1이 성공하게 되었습니다. 시즌1의 성공은 온전히 유재석과 유희열 그리고 한 명을 더 추가하자면 김이나의 몫이었습니다. 물론 수없이 많은 슈가맨들 즉 과거에 활약했던 영광의 가수들이 있었지만 말입니다.

          

    기본적으로 수상한가수, 복면가왕 그리고 슈가맨은 명백히 노래 예능입니다. 그러나 수상한가수와 복면가왕은 예능보다는 노래에 방점이 찍힌 예능 프로그램이고 슈가맨1은 노래가 아닌 예능에 방점이 찍힌 예능 프로그램입니다. 그렇기에 슈가맨들 그리고 MC들과 새롭게 노래를 불러줄 가수들 그리고 프로듀서들이 나와서 만담을 자유롭게 한 것이 바로 슈가맨이고 이 만담이 더 많은 사랑을 받았던 것이 사실입니다. 그러나 슈가맨을 계속 부를 수 없었던 JTBC는 슈가맨 시즌1의 종영을 알리게 되었고 그렇게 해서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이전에 동상이몽 시즌2 즉 동상이몽2가 방송이 된다고 하였을 때에 유재석의 복귀를 점쳤으며 동상이몽1과 비슷한 스타일의 방송이 될 것이라고 예상을 하였지만 동상이몽2는 전혀 다른 스타일의 방송이 되었습니다. 그렇기에 슈가맨1과 슈가맨2가 같을 것이라고 말하지는 못할 것 같습니다만 적어도 한 가지 최소한 슈가맨1의 영광의 주역인 유재석과 유희열은 함께한다는 소식이 기사를 통해서 나왔기에 충분히 기대해볼만 하다고 생각합니다.
         
    유재석과 유희열이 슈가맨2를 선택한 이유를 방송 내용상 이야기하는 것은 아직 시작도 안 된 상황에서 무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적어도 한 가지 유재석이 유희열과 함께 그리고 유희열도 유재석과 함께 방송을 하고자 하는 마음은 계속 가지고 있었을 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시청자들이 기대하는 둘의 상황극들이 기대할 수밖애 없으며 현재 여러가지로 부침을 겪고 있는 유재석의 입장에서도 그리고 최근 예능 프로그램의 종영을 맞이한 유희열의 입장에서도 슈가맨2 복귀는 어쩌면 당연하다 볼 수 있습니다.
         

     

     


    여기에 한 가지 더 불후의 명곡을 하고 있는 신동엽, 그리고 최근에 수상한가수의 MC를 보고 있는 강호동이 있기에 유재석 입장에서도 음악 예능 하나를 시도하는 것이 나쁘지 않아 보이며 특별히 과거 영광을 그에게 허락하였던 예능 중 하나인 슈가맨2에 복귀를 하는 것은 그에게도 좋은 선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최근 넷플릭스 예능에 도전하는 유재석 입장에서도 안전장치 하나를 마련하는 것도 나쁘지 않기 때문입니다.
       

     

     


    유재석과 유희열의 시너지 효과는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고 있는 것입니다. 유재석을 사랑하는 팬들도 유희열을 사랑하는 팬들도 이 둘의 연합 그리고 이 둘이 함께하는 예능에 대해서 기대하고 있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하다 볼 수 있습니다. 그만큼 둘은 서로를 살려주는 예능인들이기 때문입니다. 올 겨울에 첫 녹화가 이뤄질 슈가맨 시즌2에 어떤 변화가 있는지 어떤 가수가 새롭게 우리의 귀를 즐겁게 할 것인지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