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비디오스타 남태현 독립의 길은 험하다
    Commercial Media 2018.06.20 06:24

    비디오스타에 남태현이 나왔습니다. 과거 위너의 멤버였으며 위너의 오디션 프로그램을 제외하고는 제대로 방송에 출연한 적이 있었던가 - 주간 아이돌에서 본 적은 있기는 한 것 같지만 - 라는 생각이 들었을 정도로 방송 출연에 관심이 없었던 아이가 사우스밴드를 위해서 그리고 스스로의 빚 청산을 위해서 - 말이 좀 이상하기는 하지만 - 독하게 마음을 먹고 자신의 사생활과 개인기를 털어서 시청자들에게 드리기 위해서 방송에 출연하였습니다.
           


    아이돌 그룹이 해체가 된다거나 한 명이 빠져나와 독립을 하게 되었을 때에 그가 그 아이돌의 화제성과 스타성의 모든 지분을 가지고 있는 멤버가 아닐 경우 대부분 독립을 하였을 때 쓴 맛을 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미쓰에이의 수지와 같은 경우 영화가 먼저 뜨게 되고 그로 인해서 미쓰에이의 수지가 아닌 배우 수지로서 먼저 인정을 받았기에 조금은 다른 대우를 받을 수밖에 없지만 대부분의 아이돌 그룹의 멤버들은 해체 이후의 삶에 대해서 고민을 할 수밖에 없습니다.
        


        

    팀 내부의 사정으로 혹은 팬들이 알 수 없는 이유로 위너에서 탈퇴를 하게 된 남태현은 YG 입장에서도 그리고 위너의 멤버들 사이에서도 남태현을 굳이 언급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해서 무조건 그를 비난하는 것으로 위신을 세우지는 않습니다. 남태현 또한 나올 수밖에 없는 사정이 있기는 하였지만 YG의 양현석과도 위너의 멤버들과도 그렇게 사이가 나쁜 체로 있지는 않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형 기획사에 있는 것과 독립을 할 때의 모든 조건은 다를 수밖에 없습니다.
        

     

     


    사우스클럽의 멤버인 그는 대형 기획사에 있지 않기에 모든 것을 그들 스스로 해내야만 합니다. 그리고 해내지 못하면 남태현 본인이 언급한대로 빚을 지는 수밖에 없습니다. 계속 행사가 있어야 하고 콘서트를 마련해야 하는데 그 노하우 자체를 배우기 위해서 얻어야 하는 수없이 많은 인생 경험들은 그들을 지치게 만들 수밖에 없고 방법을 찾아야 한다는 생각을 가질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한 측면에서 남태현은 현재 자유로운 삶을 살아가고 있지만 그러나 쪼들리는 삶을 살아가고 있기도 합니다.
        
    정말 처음으로 토크 예능인 비디오스타에 나오게 된 남태현은 이전에 그의 이미지로는 생각할 수 없었던 개인기를 보여주고 이상한 춤들을 추고 있습니다. 독립의 길은 멀고도 험합니다. 하고 싶은 것만 할 수 없고 멋있는 것만 할 수도 없습니다. 일단 먹고 살아야 하고 화제성과 인지도 그리고 스타성을 얻기 위해서는 자신이 직접 뛰고 노력해야만 합니다. 대형 기획사의 그늘 아래에 있었을 때에는 맛보지 못했던 일들을 이제는 해야만 합니다.
        

     

     


    그러나 그렇게 일을 함으로 해서 그는 그 누구도 얻지 못했던 특히나 대형 기획사에 소속되어 있는 많은 다른 아이돌 그룹들이 얻지 못했던 값진 경험들을 얻게 됩니다. 스스로 띄워야 하고 스스로 행사를 위해서 굽신거려야 하는 상황들을 맞이하는 것 자체가 무조건 마이너스라고 볼 수는 없습니다. 그러한 경험은 남태현을 좀더 강하게 만들어주고 좀더 내실 있게 만들어 줄 수 있으며 그의 음악 또한 그로 인해서 더 다채로워질 가능성이 충분히 있습니다.
        

      


    예능에 좀더 자주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더 많은 기회를 얻고 더 많은 매력을 시청자들에게 보여주었으면 좋겠습니다. 토크 예능 비디오스타에서 본 남태현은 이전에 있었던 날 선 이미지가 아니었습니다. 물론 쿨하기도 하고 자신의 속내를 솔직하게 밝히기도 하지만 그러나 빚을 갚기 위해서 그리고 살림살이를 좀더 풍성하게 하기 위해서 무엇이든 하겠다라고 하는 다부진 열정을 보여주는 지금 시대의 이십대입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