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송승헌 박나래 소개팅 러브라인 걱정 없다
    Commercial Media 2018.09.01 07:29

    나혼자산다는 이미 대중의 사랑을 많이 받는 예능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물론 과거에도 그렇지만 일단 나혼자산다의 카메라가 나타나게 되면 나혼자산다에 대해서 대배우들이 일단 먼저 물어보고 그 촬영 내용에 대해서도 촬영 방식에 대해서도 알려고 합니다. 물론 여기서 대배우라는 것은 이시인의 대기배우 컨셉이 아닌 송승헌이나 김혜수와 같이 대중에게 인정받는 배우를 의미하는 것입니다.
            


    나혼자산다에 출연하고 있는 예능인들은 그들 스스로가 어떠한 직업을 가지고 있든지 상관없이 적어도 나혼자산다에 출연하게 되는 바로 그 순간, 예능인으로서 예능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바로 그 순간 그들은 다른 사람들보다 자신들을 더 낮추어서 상대를 통해서 웃음을 주려고 하는 컨셉이 확실하게 그리고 도드라지게 보입니다. 이시언도 그러하며 박나래나 전현무 그리고 심지어 최근에 고정으로 출연하게 된 쌈디마저도 그러한 경향성을 보입니다.
        


        

    이러한 경향성은 비단 나혼자산다만 가지고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나혼자산다가 최근에 그러한 모습을 보여준 것이지 무한도전, 런닝맨 그리고 1박2일에 출연하는 고정 출연진들이 자신의 원래 가지고 있는 명성과 상관없이 상대를 띄워주려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송지효가 그러하며 유재석이 그러합니다. 그리고 과거 1박2일에 출연했던 김승우나 성시경도 그러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실 예능에 출연하는 방송인이라고 한다면 자연스럽게 러브라인에 대한 욕구가 나올 수밖에 없습니다. 드라마처럼 대본이 확실하게 있는 것이 아니다보니 이슈를 만들어내고 화제성을 얻기 위해서는 러브라인만큼 괜찮은 것이 없기 때문입니다. 기안84와 박나래의 러브라인이 전현무와 한혜진 즉 실제 커플보다도 더 돈독해보였던 것은 그러한 러브라인을 이들이 훨씬 더 잘 그렸기 때문입니다.
        

     

      


    이번 주 이시언의 관찰 카메라에 같이 찍히게 된 송승헌을 박나래와 러브라인으로 끌어당긴 이유는 당연히 송승헌이 박나래의 팬이라고 말하기도 하고 이시언과 송승헌이 있을 때에 박나래를 부르기도 하였기도 합니다. 그러나 당시 박나래는 미팅 혹은 촬영 문제로 인해서 참여할 수 없었는데 그것으로 인해서 밈이 형성이 되었습니다. 이시언이 박나래와 소개팅을 즉석으로 제안을 했을 때에 방송인인 송승헌은 오케이를 합니다. 즉 박나래에게 구애를 하는 - 방송 컨셉상 그렇다는 것입니다 - 송승헌이라는 이미지가 이번 나혼자산다에서 나타난 것입니다.
          
    전현무보다도 나이가 한 살 많은 송승헌과 박나래는 접점이 별로 없습니다. 또한 박나래는 자신의 분야에서 자리를 잡은 상태이기도 합니다. 그렇기에 박나래가 굳이 접점이 없고 만난 적이 없는 송승헌과 러브라인을 통해서 새로운 인연을 만들겠다라는 열의는 사실 별로 없어보입니다. 필요할 때만 송승헌에게 구애를 하는 모습을 보여준 것을 보면 더 잘 알 수 있듯이 기본적으로 예능상에서 보여주는 리액션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라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어떻게 하든 나혼자산다에 송승헌을 한 번 출연시켜보겠다고 이시언부터 시작하여 회장 전현무까지 그리고 박나래와 한혜진이나 쌈디까지 열의를 다하는 것을 보면 그들이 천상 예능인이구나라는 생각과 함께 나혼자산다에 대한 그들의 애착이 대단하구나라는 생각까지 들 수는 있다고 봅니다. 그러한 측면에서 볼 때에 박나래 송승헌 러브라인은 정말로 있을까라는 걱정은 하지 않아도 좋다고 봅니다. 그들은 방송을 즐기고 있는 것이니 말입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