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 진영에서 바라보는 드루킹과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커넥션은 잘못된 권력의 전형이라 할 수 있습니다. 물론 모든 보수 진영의 사람들이 그렇게 생각하는 것은 아닐 수 있습니다. 그러나 많은 보수 진영의 사람들은 드루킹 특검에 여당 외압이 있고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응분의 대가를 받아야 한다고 진심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드루킹 특검의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구속영장이 기각되었고 특검 자체를 연장하겠다고 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생각은 변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그들의 논리는 지난 외부자들에서 최강욱 변호사로 인해서 한 번, 이번 썰전에서 이철희 의원에게서 또 한 번 분쇄되었습니다. 외부자들에서 이동관 전 수석과 하태경 의원은 지속적으로 여당의 외압과 권력의 실세의 오만함에 대해서 공격을 했지만 최강욱 변호사는 드루킹 특검의 구속영장 기각은 증거가 없기 때문이며 드루킹의 발언 자체가 신뢰성이 없기 때문에 그렇게 된 것이라고 말하면서 실제로 이름을 언급하지 않았지만 외부자들의 두 보수 진영의 패널들에게 완곡하게 직언을 합니다.
    


    

정치적인 이유로 과장할 수는 있지만 사실에 근거해서, 증거에 근거해서 이의를 제기하라고 말입니다. 그 말에 더 이상 이동관 전 수석과 하태경 의원은 말을 하지 않습니다. 물론 편집점을 그렇게 잡은 것일 가능성이 높기는 하지만 그들 스스로도 억지로 이 특검이 끌리고 있다는 사실에 대해서 더 이상 할 말이 없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는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썰전에서 박형준 교수가 김경수 도지사와 여당 측을 비난할 때에 이철희 의원은 그러한 박형준 교수에게 팩트를 날립니다.
    
최근 드루킹이 자유한국당이 과거에 댓글 공작을 해서 자신들도 하게 되었다고 언급한 문제에 대해서 박형준 교수는 확실하지 않은 문제에 대해서 논평을 하기 힘들다고 할 때에 이철희 의원은 박형준 교수를 오히려 도와줍니다. 자유한국당의 전신이 댓글 공작을 벌였다는 드루킹의 말은 거짓말이다라고 말입니다. 그러나 거기에서 그치지 않습니다. 이철희 의원은 드루킹의 자유한국당 댓글 공작 발설이 거짓말이라고 한다면 그가 그 사안만 거짓말을 한 것이라고 이야기할 수는 없다.
    

 

 


드루킹의 자유한국당 댓글 공작 발언이 거짓말이라고 한다면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관련한 발언도 거짓말이라고 봐야 한다. 즉 드루킹의 발언들은 신뢰할 수 없다라는 것을 박형준 교수 그리고 보수 진영이 인정해야 한다라고 말을 합니다. 신뢰할 수 없는 사람의 발언을 믿고 특검을 밀어부친 자유한국당에 대해서 사과를 하라고 이야기할 수는 없지만 반성은 해야 한다라고 이철희 의원은 자유한국당에 팩트를 날린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박형준 교수에게도 썰전에 오랜만에 출연한 이철희 의원이 회심의 팩트 공격을 날린 것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이철희 의원은 박형준 교수를 직접적으로 공격하지 않았지만 드루킹 문제에 대해서 제대로 보지 않고 내로남불 그리고 진영 논리에 휩싸여 있는 박형준 교수에게 자유한국당에 대해서 거짓말을 한 드루킹이 김경수 도지사에게만은 거짓말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하는 것만큼 비논리는 없다라고 말을 한 것입니다.
    

 

  


지난 주 이철희 의원이 썰전에 오랜만에 등판했을 때에 이철희 의원이 박형준 교수에게 밀릴 것이라고 예상을 했습니다. 그러나 지난 주에 이어서 이번 주까지 오히려 박형준 교수가 이철희 의원에게 밀리는 모습을 보여주는 이유는 이철희 의원이 실질적으로 현재 여당의 중심부에 있어 정보를 확실히 더 많이 듣고 있으며 그것을 넘어서서 박형준 교수의 논리적인 문제점을 잘 파고들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측면에서 썰전이 다시금 대중의 사랑을 받을 가능성이 조금씩 더 높아지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다고 생각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