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시리즈는 지금도 시청자들게 사랑을 받을 정도로 임팩트가 강한 작품이기도 하고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작품이기도 합니다. 사랑 이야기부터 가족 이야기까지 제작진은 응답하라 시리즈를 통해서 과거의 이야기를 하기도 하지만 현재에도 같은 가치를 보여주기 위해서 그 드라마에 많은 내용을 담았습니다. 성동일과 이일화는 응답하라 1997, 응답하라 1994, 응답하라 1988 이 세 드라마에 모두 출연하였습니다. 그리고 이들은 주인공의 부모를 맡아서 드라마 자체의 중심을 잡아주었습니다.
     


이일화는 사실 나잇대가 상당히 높은 배우 중 하나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응답하라 시리즈에서 그는 어떨 때는 섹시한 모습으로 어떨 때는 촌스러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기도 하고 얼굴에 웃음을 주기도 하였습니다. 사실 드라마 자체는 과거의 드라마인데 드라마 내용에 시청자들은 열광을 하였고 그 열광의 중심에는 주인공들이 있기는 하지만 그들이 그 드라마에서 재미를 판을 걷지 않고 재미 있게 놀 수 있었던 것은 바로 이들 성동일과 이일화 때문이었다 볼 수 있습니다.

응답하라 시리즈 중 가장 최근의 작품인 응답하라 1988에서 그녀는 성보라, 성덕선, 성노을의 어머니로서 성동일의 아내로서 출연을 했는데 이 집안은 가장인 성동일이 너무 친구를 잘 믿어서 많은 돈을 친구에게 빌려주는 바람에 집안 자체가 기울어 있습니다. 자식들 중 가장 큰 장녀인 성보라는 서울대학교에 갔지만 자신이 원하는 과에 가지 못한 것을 어머니는 너무나도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자식들에게 제대로 해주지 못한 것으로 인해서 마음에 멍이 들었다 할 수 있습니다.
   

 

 


그에 비해서 응답하라 1994에서 이일화는 성동일과 성나정 두 모녀를 휘어잡는 스타일입니다. 물론 성나정의 오빠를 병으로 잃어서 마음에 멍이 들었지만 하숙집의 엄마로서 하숙생들을 케어하고 남편과도 사이가 좋아서 새로운 아이를 출산할 정도로 젊은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또한 종종 머리를 풀은 모습을 보여줘 응답하라 1988에서는 보여주지 않았던 섹시한 모습을 보여줘 시청자로 하여금 이일화의 새로운 모습을 많이 알 수 있게 하여주었습니다.
 
어렸을 때 그리고 젊었을 때 배우들 중 여자들은 자신들의 젊음을 품어내는 역할들을 많이 얻습니다. 그러나 그들이 나이가 들고 그들이 이제는 더 이상 어린 아해가 아니게 되었을 때 그들은 누구의 엄마, 누구의 고모, 누구의 무엇으로 변하게 됩니다. 이일화 또한 그러한 배역들을 많이 맡고는 하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녀는 사복을 입을 때이든 드라마 속에서 자신의 캐릭터를 보여줄 때이든 시선을 강탈하는 그 매력이 있습니다.
  

 

 


나이가 충분히 있고, 더 이상 누군가의 사랑의 대상이 되지 않는 배역을 지속해서 맡는다 하더라도 이미 그가 가지고 있는 매력은 충분히 시청자들에게 어필하고 있는데 그것은 단순히 섹시한 몸매로부터 나오는 매력이 아닌 그의 마음가짐으로부터 나오는 매력이라 할 수 있습니다. 더 이상 나이가 들지 않겠다라고 바둥바둥하는 모습을 가진 것이 아니라 그 나이대에도 빛이 나는 외모를 가질 수 있다라는 자신감을 그녀가 가지고 있다라는 것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