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미선의 입장에서 해피투게더는 애증의 예능입니다. 해피투게더의 안방마님으로 활약을 하다가 해피투게더의 구조조정을 거칠 때에 김신영과 함께 떠나게 되었고 다시는 오지 않는다는 말을 유재석에게 남겼다고 합니다. 그러나 시간은 꽤 오래 지났고 박미선이 동료들과 함께 연극을 하게 되었기에 그녀 입장에서는 자신에게 편한 토크 예능에 나올 필요가 있었습니다. 그래서 박미선은 정말 오랜만에 해피투게더에 출연하게 되었습니다.
    


박미선과 이휘재가 해피투게더의 조동아리 코너에 나오게 된 이유는 간단합니다. 해투방보다는 이 쪽에 나오는 것이 그들의 입장에서는 편하고 더 원활하게 홍보도 하며 이야기를 끌어낼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해투방도 분명히 좋은 토크 전사들이 있기는 하지만 조동아리 코너에 출연하고 있는 사람들과 이휘재 박미선 모두가 함께 지낸 세월이 있고 그들과 대화를 하고 그들에게 공격을 받거나 그들을 공격하는 것이 그들의 입장에서는 더욱 편합니다.
    


    

이휘재는 사실 이미지가 그리 좋지 않고 가끔씩 논란을 일으키기는 하지만 그러나 유재석에게는 정말로 소중한 친구이기도 하고 한 시대를 풍미했던 방송인으로서 인정을 받았기에 조동아리 코너에서도 존재감을 충분히 보여주는 방송인입니다. 토크 예능을 쉰 지 꽤 오래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클래스는 충분히 있기에 조동아리 코너 멤버들 사이에서 이휘재는 자신의 존재감을 보여주었습니다. 유재석과 합이 잘 맞다보니 재미를 주는데 충분한 실력을 보여주었습니다.
    

 

 


사실 조동아리 코너의 토크 귀인 코너는 과거의 것을 그대로 옮겨온 것에 불과합니다. 최근 유재석의 예능들이 노후화 되었다는 느낌이 강한 이유는 그가 추구하는 예능 스타일 자체가 지금의 시대와 많이 안 맞는 면이 없지 않아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유재석의 노후화된 예능 스타일로 인해서 그와 함께하는 예능인들이 과거에서 끄집어 올려놓은 것 같은 느낌이 강하게 들기도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휘재와 마찬가지로 클래스는 있다보니 아직까지 잘 버티고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오늘 토크 귀인 코너에서 주제로 정해준 것이 바로 거짓 그리고 배신이었는데 이 코너를 보는 시청자들에게 말해준 것이 하나 있는데 그것은 예능에서 누군가의 사생활 혹은 이야기꺼리라고 해서 전해준 모든 이야기들 즉 에피소드들이 사실이라고 믿지는 말라는 것입니다. 박미선이 썰물에만 나타나는 섬을 샀다는 말을 누군가가 한 적이 있었는데 그것이 연예 뉴스에 나는 바람에 박미선이 황당해 한 적이 있었다고 합니다.
   

 

 


에피소드를 만들고 그것을 방송에서 맛깔나게 표현하는 것 자체를 반대할 수는 없지만 그러나 시청자들은 예능에서 이야기하는 것들이 무조건 사실이라고 믿을 필요도 없고 믿어서도 안 됩니다. 예능은 예능일 뿐이라는 사실을 절대로 잊지 말아야 합니다. 드라마처럼 예능도 모든 이야기가 사실로 증명되지 않았습니다. 재미를 위해서 혹은 프로그램의 성격으로 인해서 거짓을 사실로 이야기하는 것 즉 꾸며서 이야기하는 경우가 충분히 있기 때문입니다. 예능에서 이야기하는 것이 모두 정색할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 Recent posts